[공포괴담] 지금 생각해보면 무서운 옛 친구의 어머니
IP :  .57 l Date : 17-11-14 13:54 l Hit : 7483
초등학교 3학년 때 우리 반에

 

A가 전학을 왔었음.

 

A는 밝고 활기찬 놈이라 금세 반 애들과 많이 친해졌고

 

나랑은 엄청 친해짐.

 

 

 

A의 아버지는 유치원 원장이었는데

 

내가 나온 유치원의 원장으로 새로 온 사람이었음.

 

보통 주말이면 우리 집에서 자주 놀았는데

 

한 번은 A랑 놀러가기전에 잠깐 A네 집에 들려야 해서

 

A네 집으로 감.

 

 

 

A네 집 문 앞에 다왔는데

 

갑자기 A가 " 야 나 나가 놀라면 맞고 나와야 하니까 좀만 기다려"

 

이러는 거임

 

 

 

난 이게 무슨 소리인지 몰랐지만 일단 기다렸음.

 

그러더니 집 안에서 A의 어머니 목소리가 들림.

 

 


 " 나가 논다고? 그럼 10대만 맞고 나가. "

 

나는 대체 나가 노는데 왜 10대를 맞아야 하는지 이해를 할 수 없었음.

 

또 A의 어머니의 목소리는 격양된 것도 아니고 아주 펼온했음.

 

 

그러더니 회초리 같은게 휘둘러지는 소리와 함께

 

짝짝짝

 

소리가 남.

 

 

나는 친구가 걱정되기 시작했는데

 

무서워서 집 안으로 들어가서 보지는 못했음.

 

 

맞는 소리가 끝나고 잠시 뒤에 A가

 

손을 비비며 나왔음.

 

손바닥은 맞은 자국 그대로 뻘개져있고

 

 

 

" 야 너 왜 맞은거야? "

나는 당연히 이렇게 물어봤음.

 

그러니까 A는 태연하게

" 아 나가놀려면 엄마한테 맞아야돼"

 

 

그 당시에는 너희 집은 그러냐? 불쌍하다 이런 식으로 흘러가고 말았지만

 

지금 생각해보면 상식적으로 이해 할 수 없는 어머니인 것 같음.

 

 

A도 나랑 놀 때마다 맞고 나왔다는데

 

항상 티도 안나고 태연한거 보면

 

이게 세뇌의 무서움인가  싶기도 함.

 

 

A는 채 초등학교 3학년을 마치기도 전에 다시 전학을 가서 그 다음부터는 볼 수 없었지만

 

항상 밝고 유쾌한 얘였던 걸로 기억이 많이 남.


NO SUBJECT DATE HIT
자동로그인 개선 안내 (4) 2018-02-21 1303
2월 14일날 일부방 메뉴 제외 안내 2018-02-10 15372
유튜브 주소만 입력해도 영상이 자동출력 됩니다(12) 2018-01-30 42590
가입직후 바로 등업신청 가능! 2017-12-29 26583
외커 가입방법 및 등업신청 안내 2017-12-18 61484
9173 [공포괴담] 지금 생각해보면 무서운 옛 친구의 어머니 (40) 2017-11-14 7484
9172 [공포괴담] 붉은 옷을 입은 여자 (12) 2017-11-14 2525
9171 [공포자료] 어딘가 모르게 공포스러운 영화 예고편 (20) 2017-11-13 2615
9170 [공포괴담] 주워온 침대 (14) 2017-11-13 3659
9169 [공포괴담] 들어가면 안되는 방 (14) 2017-11-13 3111
9168 [공포괴담] 할머니가 들려주신 도깨비 이야기 (28) 2017-11-13 3535
9167 [공포괴담] 아빠의 극한 등교길 (15) 2017-11-12 4349
9166 [공포괴담] 밤길에 맞닥뜨린 사람이 아닌 것.txt (30) 2017-11-12 5394
9165 [미스테리] 아래 미국 인스타냔 사진 글 - 밝기 조정 및 크기 확대 해봤어! 혹… (58) 2017-11-12 8609
9164 [공포괴담] 도시어부라는 쇼프로를 보다가 (37) 2017-11-12 6093
9163 [미스테리] 나냔이 퐐로하는 미국인스타냔이 얼마 전 직접 겪은거(사진있음,… (59) 2017-11-11 10054
9162 [공포괴담] 얘야, 아빠 친구분들 오셨나보다 (17) 2017-11-10 4953
9161 [공포괴담] 복숭아 먹으면서 들은 우리 할머니썰 (19) 2017-11-10 4899
9160 [공포괴담] 화담 서경덕과 구미호 (16) 2017-11-10 3883
9159 [공포경험] 짧은 이야기 (114) 2017-11-09 10886
9158 [공포괴담] (찾아줘) 미인 친구에게 붙은 남자귀신 이야기 (39) 2017-11-09 5888
9157 [공포괴담] (퍼옴) 할머니께 들은 이야기 (13) 2017-11-09 2981
9156 [공포경험] 공포영화중에 며칠간 트라우마 남았던 장면 있니?ㅠ (169) 2017-11-08 7398
9155 [공포괴담] (찾아줘)무당 관련된 글을 몇달 째 찾고있다눙 ㅠㅠ (14) 2017-11-08 3410
9154 [미스테리] (찾아줘) 찾아줘글미안 몇년 전에 봤던 건데도 잊혀지지가 않아 (12) 2017-11-08 2715
9153 [공포괴담] (찾아줘) 해변가? 섬? 관련된 괴담인데 아는 냔?ㅠㅠ (16) 2017-11-07 2432
9152 [공포경험] 가위 눌릴 때 몸이 떠오르는..누군가 나를 잡아끌어올리는 느낌 (20) 2017-11-07 1495
←← 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


이용안내 / 광고및제휴문의 / 아이디/비번분실문의 / 개인정보취급방침